'UEFA 슈퍼컵' 리버풀vs첼시, 사상 최초로 주부심 모두 여성이 맡아 > 스포츠뉴스

본문 바로가기

  • 스포츠VIP분석픽
  • 스포츠뉴스
NEW 12/10 [KOVO 분석] OK저축은행 vs 우리카드 12-10
NEW 12/10 [NBA 분석] 골든스테이트 vs 멤피스 12-09
NEW 12/10 [NBA 분석] 유타 vs 오클라호마 12-09
NEW 12/10 [NBA 분석] 피닉스 vs 미네소타 12-09
NEW 12/10 [NBA 분석] 뉴올리언즈 vs 디트로이트 12-09
NEW 12/10 [NBA 분석] 휴스턴 vs 새크라멘토 12-09
NEW 도로공사, 테일러 계약해지…"손해배상 청구 예정" 12-10
NEW 여자농구 신한은행, 삼성생명 6연패 빠뜨리며 3연승 12-09
NEW 외국인 역대 최다 4명 골든글러브 수상…KBO리그 '위기의 단면' 12-09
NEW FIFA '한국 여자축구 첫 외국인 사령탑' 벨 감독 조명 12-09
NEW 돈치치, 19경기 연속 '20P-5A-5R'…NBA 신기록 작성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이 세웠던 기록 뛰어넘어 12-09
NEW 프로야구 키움, 에이스 브리검과 총액 95만달러에 재계약 12-09
  • 안구정화
  • 자유게시판
NEW 포차 헌팅후기 12-10
NEW 여친 자는 모습 12-10
NEW 결혼하고 싶은 39세 노처녀의 패기 12-10
NEW 남편이 성매매한걸로 오해한 아내 12-10
NEW 오늘자 인생 역전한 신입사원.jpg 12-10
NEW 드디어 적수만난 찬호 박 12-10

'UEFA 슈퍼컵' 리버풀vs첼시, 사상 최초로 주부심 모두 여성이 맡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삘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32회 작성일 19-08-15 00:13

본문

'UEFA 슈퍼컵 결승전' 첼시vs리버풀/사진=Reuters

메이저 유럽 대항전 사상 최초로 리버풀과 첼시의 유럽축구연맹(UEFA) 슈퍼컵에서 여성 심판진이 배정됐다.

UEFA는 오는 15일 오전 4시(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에 위치한 보다폰 아레나에서 열리는 리버풀과 첼시의 2019 UEFA 슈퍼컵 주심으로 프랑스 국적의 스테파니 프라파트가 나선다고 전했다.

이는 메이저 유럽대항전에 여성이 주심으로 나서는 것은 사상 최초이다.

아울러 UEFA는 부심도 여성을 배정하는 설명했다.

부심은 이탈리아 국적의 마누엘라 니콜로시와 아일랜드의 미셸 오닐이다. 대기심은 개최국 터키의 남성 심판 쥐네이트 차키르가 나설 예정이다.

대기심을 제외한 주부심 조합은 이미 지난 2019 프랑스 여자 월드컵 결승전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첼시의 프랭크 램파드 감독은 슈퍼컵을 앞두고 열린 사전 기자회견에서 "역사의 일원으로 함께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 경기를 앞두고 프라파트 주심과 여성 부심 조합은 사전 공식 기자회견에 참가해 눈길을 끌었다.

기자회견에서 프라파트 주심은 "우리는 준비되어 있다. 전혀 긴장하지 않는다"면서 "우리는 많은 경기를 통해 경험을 쌓았다. 나는 프랑스 리그앙 경기도 관장한 바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b15ead42ba70f07ae03a52fe2a686b68_1556525729_8231.png
 

회원로그인


그누보드5
Copyright © www.ppil.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