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매체 "류현진 ERA 신기록, 가능성 매우 낮다" > 스포츠뉴스

본문 바로가기

  • 스포츠VIP분석픽
  • 스포츠뉴스
NEW 12/10 [KOVO 분석] OK저축은행 vs 우리카드 12-10
NEW 12/10 [NBA 분석] 골든스테이트 vs 멤피스 12-09
NEW 12/10 [NBA 분석] 유타 vs 오클라호마 12-09
NEW 12/10 [NBA 분석] 피닉스 vs 미네소타 12-09
NEW 12/10 [NBA 분석] 뉴올리언즈 vs 디트로이트 12-09
NEW 12/10 [NBA 분석] 휴스턴 vs 새크라멘토 12-09
NEW 도로공사, 테일러 계약해지…"손해배상 청구 예정" 12-10
NEW 여자농구 신한은행, 삼성생명 6연패 빠뜨리며 3연승 12-09
NEW 외국인 역대 최다 4명 골든글러브 수상…KBO리그 '위기의 단면' 12-09
NEW FIFA '한국 여자축구 첫 외국인 사령탑' 벨 감독 조명 12-09
NEW 돈치치, 19경기 연속 '20P-5A-5R'…NBA 신기록 작성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이 세웠던 기록 뛰어넘어 12-09
NEW 프로야구 키움, 에이스 브리검과 총액 95만달러에 재계약 12-09
  • 안구정화
  • 자유게시판
NEW 포차 헌팅후기 12-10
NEW 여친 자는 모습 12-10
NEW 결혼하고 싶은 39세 노처녀의 패기 12-10
NEW 남편이 성매매한걸로 오해한 아내 12-10
NEW 오늘자 인생 역전한 신입사원.jpg 12-10
NEW 드디어 적수만난 찬호 박 12-10

美 매체 "류현진 ERA 신기록, 가능성 매우 낮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삘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48회 작성일 19-08-14 00:16

본문

▲ LA 다저스 류현진.[스포티비뉴스=김민경 기자] "류현진이 평균자책점 신기록을 세우는 길은 결코 쉽지 않을 것이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com은 13일(한국시간) 신기록에 도전하는 선수들을 소개하면서 평균자책점 부문에 류현진(32, LA 다저스)을 소개했다. 류현진은 올해 22경기에 선발 등판해 142⅔이닝을 던지면서 평균자책점 1.45를 기록했다. 지난 5월 13일 워싱턴전에서 평균자책점 1.72를 기록한 뒤 3개월째 1점대를 유지하고 있다.


MLB.com은 류현진의 신기록 작성 가능성을 '매우 낮음'으로 평가했다. 매체는 '지난해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을 생각해 보면 된다. 디그롬은 지난해 엄청난 시즌을 보냈는데도 평균자책점 1.70으로 시즌을 마무리했다'고 설명했다. 디그롬은 지난해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수상했다.


클레이튼 커쇼(다저스)와 잭 그레인키(휴스턴)가 다저스 원투펀치로 활약하던 시절도 예로 들었다. 커쇼는 2014년 평균자책점 1.77, 그레인키는 2015년 1.66을 기록했다. 커쇼는 2014년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수상했고, 그레인키는 당시 시카고 컵스 에이스였던 제이크 아리에타(필라델피아)에게 밀렸다.


지금까지 류현진의 행보는 충분히 놀랍다고 강조했다. 매체는 '류현진은 지난 17경기 가운데 15경기에서 비자책점 또는 1자책점을 기록했다. 그러면서 역사에 점점 가까워졌다'고 밝혔다.


이어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마운드 높이를 낮춘 1969년 이후 가장 낮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고 있다. 1985년 뉴욕 메츠의 드와이트 구든이 1.53을 기록했는데, 류현진은 지금 1985년 구든의 평균자책점보다 낮다. 라이브볼 시대(1920년 이후)에서 1.50보다 낮은 평균자책점을 기록한 투수는 1968년 1.12를 기록한 밥 깁슨이 유일하다. 깁슨은 마운드 높이를 낮추기 전에 기록을 세웠다'고 덧붙였다.


가능성은 작아도 신기록 작성을 응원했다. 매체는 '류현진은 올해 마법 같은 시즌을 보내고 있다. 아마 류현진은 할 수 있을 것(Maybe Ryu can do it)'이라고 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b15ead42ba70f07ae03a52fe2a686b68_1556525729_8231.png
 

회원로그인


그누보드5
Copyright © www.ppil.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