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구 사과 못한 김원중, 경기 후 최재훈 찾아 '예의와 격려' > 스포츠뉴스

본문 바로가기

  • 스포츠VIP분석픽
  • 스포츠뉴스
NEW 10/22 [KBL 분석] 울산현대모비스 vs 창원LG 10-22
NEW 10/22 [KOVO 분석] GS칼텍스 vs 흥국생명 10-22
NEW 10/22 [KOVO 분석] 대한항공 vs 삼성화재 10-22
NEW 10/22 [KBO 분석] 두산 vs 키움 10-22
NEW 10/21 [WKBL 분석] 삼성생명 vs 우리은행 10-21
NEW 10/20 [WKBL 분석] KB스타즈 vs 신한은행 10-20
NEW NBA 루키 윌리엄슨, 무릎 부상으로 6~8주 결장 10-22
NEW 셔저의 워싱턴 vs 콜의 휴스턴…월드시리즈 빅뱅 23일 개봉박두 10-22
NEW 손흥민, 발롱도르 후보 30명에 포함…이강인은 코파트로피 후보 10-22
NEW 배영수 "벌써 11번째 KS…주연 아니어도 꼭 우승하고 싶다" 10-22
NEW 'Thank you, Baseball'…사바시아, 공식 은퇴 선언 10-21
NEW 김한별 더블더블…삼성생명, 우리은행 꺾고 시즌 첫 승 10-20
  • 안구정화
  • 자유게시판
NEW 김종국에게 인사하러 온 트와이스 10-22
NEW 마음에서 나오는 연기 vs 몸에서 나오는 연기 10-22
NEW 극한의 사죄법 10-22
NEW 너무 귀여운데요? 10-22
NEW 공포의.. 프리킥.. 10-22
NEW 갈치.. 전문가.. 10-22

사구 사과 못한 김원중, 경기 후 최재훈 찾아 '예의와 격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삘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0회 작성일 19-09-16 00:14

본문

[사진] 김원중-최재훈 /OSEN DB

[OSEN=대전, 이상학 기자] 롯데 투수 김원중(26)은 15일 대전 한화전에서 7-1로 앞선 9회말 등판, 실점 없이 막고 경기를 끝냈다. 그러나 못내 찜찜한 표정이었다. 한화 최재훈(30)에게 사구 후 사과를 하지 못했기 때문이었다. 

김원중은 9회말 첫 타자로 나온 최재훈에게 4구째 141km 직구를 던졌지만 몸쪽 제구가 되지 않았다. 최재훈의 등에 그대로 꽂혔다. 최재훈은 ‘악’ 소리와 함께 쓰러졌다. 통증을 호소하며 트레이너 체크 속에 1루로 걸어나갔다. 

김원중도 어쩔 줄 몰라 했다. 모자를 벗은 채 1루로 가는 최재훈을 바라보며 사과할 타이밍을 기다렸다. 그런데 최재훈이 대주자 박한결로 바로 교체돼 1루 덕아웃으로 들어갔고, 김원중은 눈을 마주치면서 사과할 기회를 놓쳤다. 

결국 경기를 끝내고 선수단 승리 하이파이브를 나눈 뒤 구장 복도를 통해 한화 선수단 쪽으로 향했다. 마침 최재훈이 중앙 출입구에 가족들과 있었다. 김원중은 이곳에서 최재훈에게 사구에 대해 사과하며 후배로서 예의를 갖췄다. 

선배 최재훈도 “경기 중 일어난 일이다. 괜찮다”며 김원중을 안심시켰다. 승패를 떠나 선후배로서 따뜻한 사과와 격려를 나누며 훈훈한 장면을 연출했다. 다행히 강속구에 맞은 최재훈의 몸 상태도 병원에 갈 정도로 큰 부상은 아니다. 

한편 김원중은 9월 이후 불펜으로 나선 5경기에서 5⅓이닝 3피안타 1사구 6탈삼진 무실점 행진을 펼치며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최재훈은 이날 규정타석을 충족하며 타율 2할9푼9리 103안타를 기록 중이다. 출루율 4할1푼은 리그 전체 4위에 빛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b15ead42ba70f07ae03a52fe2a686b68_1556525729_8231.png
 

회원로그인


그누보드5
Copyright © www.ppil.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