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연승 한화, 키움 2.5게임차 추격…이천웅 결승타 LG, 롯데 제압 > 스포츠뉴스

본문 바로가기

  • 스포츠VIP분석픽
  • 스포츠뉴스
NEW 7/19 [MLB 분석] 샌프란시스코 vs 뉴욕매츠 07-18
NEW 7/19 [MLB 분석] 애리조나 vs 밀워키 07-18
NEW 7/19 [MLB 분석] LA에인절스 vs 휴스턴 07-18
NEW 7/19 [MLB 분석] 미네소타 vs 오클랜드 07-18
NEW 7/19 [MLB 분석] 애틀랜타 vs 워싱턴 07-18
NEW 7/19 [MLB 분석] 클리블랜드 vs 디트로이트 07-18
NEW 프로야구 두산, 새 수석코치에 강석천 퓨처스 감독 07-18
NEW "죄송합니다"…'음란행위' 정병국 선수 영장실질심사 출석 07-18
NEW 최하위 롯데, 양상문 감독·이윤원 단장 동반 사임 07-18
NEW "바르셀로나, 네이마르 영입에 9천만 파운드+선수 2명 제안" 07-18
NEW 평균자책 꼴찌 외국인·최저 타율 FA…전반기 고개 숙인 선수들 07-18
NEW SK, 전반기 6.5게임 차 단독 1위…6위 kt, 창단 최고성적 07-18
  • 안구정화
  • 자유게시판
NEW 고인물 모음 07-19
NEW 스치기만 해도 치명타 07-19
NEW 이해하면 무서운 짤 07-19
NEW 겨드랑이가 좋아요? 땀이 좋아요? 07-19
NEW 얼굴 예뻐봐야 늙으면 아무 소용 07-19
NEW 눈에는 눈, 개에는 개 07-19

3연승 한화, 키움 2.5게임차 추격…이천웅 결승타 LG, 롯데 제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삘매니저 댓글 0건 조회 58회 작성일 19-05-17 00:29

본문

KIA 선수들 사이 마지막 김기태 감독


 


한화 이글스가 키움 히어로즈의 마운드를 초토화하고 5위 추격에 나섰다. 6위 한화는 1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에서 송광민의 만루홈런 등 장단 18안타를 몰아쳐 5위 키움을 15-6으로 대파했다. 키움과 주중 3연승을 모두 승리로 장식한 한화는 키움과의 승차를 2.5게임 차로 줄여 상위권 도약을 넘보게 됐다. 한화는 1회 말 김태균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고 2회에는 김회성이 좌월 솔로아치를 그려 2-0으로 앞섰다. 키움은 3회 초 2사 후 볼넷 2개와 김하성의 내야안타로 만루 기회를 잡아 제리 샌즈가 주자들을 모두 불러들이는 중월 2루타를 날려 단숨에 3-2로 역전했다. 그러나 한화 타선은 공수 교대 후 7안타와 볼넷 3개를 뽑는 등 대폭발했다. 정은원-오선진-제러드 호잉의 연속 3안타로 동점을 만든 한화는 김태균과 이성열이 연속 볼넷을 골라 4-3으로 재역전했다. 1사 후에는 장진혁이 우전안타, 지성준은 2타점 2루타를 날려 7-3으로 달아났고 2사 후에도 오선진과 호잉의 적시타가 이어져 10-3으로 달아났다. 키움은 6회 초 박동원이 2점 홈런을 날리는 등 추격에 나섰지만 한화는 11-6으로 앞선 8회 말 송광민이 좌측 외야 스탠드에 만루홈런을 꽂아 승부를 결정지었다. 키움 선발 안우진은 2⅓이닝 동안 9안타와 볼넷 2개로 9실점하고 강판당했다.


역투하는 이대은



김기태 감독이 자진 사퇴를 결정한 KIA 타이거즈는 김 감독의 고별전에서도 kt wiz에 3-6으로 패하며 6연패의 늪에 빠졌다. kt는 선발 이대은의 호투 속에 강백호와 황재균, 멜 로하스 주니어가 차례로 투런홈런을 터뜨리며 최근 4연승을 기록, 7위로 두 계단 뛰어올랐다. kt는 3회 초 2사 1루에서 강백호가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2점 홈런을 터뜨려 기선을 제압했다. 4회 초에는 황재균이 좌월 2점 홈런을 날린 kt는 다시 5회 초 로하스가 우월 2점 홈런을 날려 6-0으로 달아나며 승기를 잡았다. KIA는 6회 말 이명기가 밀어내기 볼넷으로 1점을 만회했다. 7회에는 상대 실책 속에 무사 만루의 기회를 잡았으나 안치홍이 1루 땅볼, 최형우는 중견수 뜬공으로 2점을 만회하는 데 그쳤다. 해외파 출신 이대은은 6이닝 동안 3안타와 볼넷 4개를 허용했으나 1실점으로 막아 KBO리그 8경기 만에 첫 승(2패)을 신고했다. 사직 원정에서 2연패를 당했던 LG 트윈스는 선발 케이시 켈리의 호투를 발판삼아 롯데를 3-2로 제압했다. 켈리와 롯데 김원중이 펼치던 팽팽한 투수전은 7회에 균형이 깨졌다. LG는 7회 초 1사 후 김민성이 볼넷, 유강남은 중전안타, 대타 전민수도 볼넷을 골라 만루 기회를 잡은 뒤 이천웅이 우익선상에 떨어지는 2타점 2루타를 날려 2-0으로 앞섰다. 8회 초에는 다시 1사 만루에서 유강남이 희생플라이로 1점을 보태 3-0을 만들었다. 롯데는 8회 말 2사 만루에서 손아섭이 2타점 적시타를 날렸으나 더는 추격하지 못했다. 켈리는 7이닝 동안 삼진 6개를 곁들이며 4안타 무실점으로 막아 5승(3패)째를 거뒀다. 최근 3경기에서 부진했던 김원중은 6⅓이닝 동안 7안타 2실점으로 호투했으나 패전투수가 됐다.


두산 유희관



두산 베어스는 유희관의 완투승에 힘입어 삼성 라이온즈를 4-1로 꺾었다. 좌완 선발 유희관은 9이닝을 5피안타 1실점으로 막아 2017년 5월 20일 광주 KIA 타이거즈전 이후 726일 만에 완투승을 거뒀다. 유희관의 통산 5번째 완투승이다. 삼성은 1회 초 1사 1, 3루에서 다린 러프가 좌익수 희생플라이를 날려 선취점을 가져갔다. 두산은 2회 말 1사 2, 3루에서 박세혁의 2루수 땅볼에 3루 주자 김재환이 홈을 밟으며 1-1 동점을 만들었다. 승부의 추는 6회 말 삼성의 수비 실책을 틈타 두산 쪽으로 기울었다. 두산은 상대 실책 2개와 스트라이크아웃 낫아웃 속에 김재호와 박세혁의 2안타 만으로 3득점, 4-1로 앞서며 승기를 잡았다. NC 다이노스는 창원 홈 경기에서 SK 와이번스에 5-2로 역전승했다. NC는 1회 말 선두타자 박민우가 좌중간 2루타를 치고 나갔고, 2사 후 양의지가 우전안타로 박민우를 불러들여 선취점을 뽑았다. 끌려가던 SK는 4회 초 좌전안타를 친 노수광이 2루를 훔치자 배영섭이 중전안타를 날려 1-1을 만들었다. SK는 계속된 1사 만루에서 제이미 로맥이 희생플라이를 쳐 2-1로 역전했다. 그러나 NC는 7회 말 SK 내야진의 실책을 틈타 다시 전세를 뒤집었다. NC는 선두타자 크리스티안 베탄코트가 평범한 땅볼을 치고도 SK 유격수 김성현의 느슨한 수비에 1루에서 사는 등 내야안타 2개와 볼넷으로 1사 만루의 기회를 잡았다. 역전 찬스에서 강진성은 2루 땅볼을 쳤으나 병살플레이에 나선 SK 김성현이 1루에 악송구해 3-2로 뒤집었다. 기세가 오른 NC는 바뀐 투수 김태훈을 상대로 볼넷 2개를 얻은 뒤 노진혁이 2타점 중전안타를 날려 쐐기를 박았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b15ead42ba70f07ae03a52fe2a686b68_1556525729_8231.png
 

회원로그인


그누보드5
Copyright © www.ppil.tv All rights reserved.